페이지상단으로이동

빗썸홀딩스, 빗썸 매각 재추진…삼정KPMG 주관

    • 입력 2020-08-27 16:54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이 다시 한 번 시장에 매물로 나온다.

27일 업계에 따르면 빗썸홀딩스는 빗썸홀딩스 지분과 경영권 매각을 위해 매각주관사로 삼정KPMG를 선정했다.

빗썸홀딩스는 빗썸의 운영사인 빗썸코리아의 지분 74%를 보유한 최대주주다. 기업가치는 현재 5000억~6000억원 정도로 추산된다.

빗썸홀딩스가 빗썸 매각에 나선 것은 이번이 두 번째다. 앞서 빗썸홀딩스는 지난 2018년 김병건 BK메디컬그룹 회장이 주도하는 BK글로벌컨소시엄에 4000억원에 매각하기로 했지만, 김 회장이 잔금납입에 실패하면서 매각이 무산됐다.

앞서 지난 6월에는 빗썸이 삼성증권을 상장 주관사로 선정하고 IPO를 준비 중이라는 사실이 알려졌다. 당시 업계에서는 빗썸 IPO가 매각을 위한 작업이라는 해석이 나오기도 했다.

빗썸은 최근 빗썸 대주주인 비덴트의 김재욱 전 대표가 대표직을 내려놓으면서 경영권을 둘러싼 갈등이 일단락된 상태다. 그동안 복잡한 지배구조로 인해 주주간 이해관계 충돌이 있었던 만큼, 이번 매각이 성사되면 지배구조 문제도 일부 해소될 전망이다.

빗썸은 올해 기준 477만명의 회원을 보유한 국내 최대 규모 암호화폐 거래소다.

앞서 블록체인투명성연구소(BTI)가 발표한 국내 거래소 보고서에 따르면, 빗썸은 올해 근소한 차이로 업비트를 제치고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실거래량 1위, 해외 거래소 기준 3위에 올랐다.

토큰포스트 | [email protected]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