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상단으로이동

업비트, 출시 3주년 발자취 담은 인포그래픽 공개

    • 입력 2020-10-14 15:24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의 운영사인 두나무는 업비트 출시 3주년을 기념해 업비트 국가별 이용 통계와 지난 발자취를 담아낸 인포그래픽을 14일 공개했다.

2017년 10월 출범한 업비트는 이후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태국 등의 해외 시장에 진출했다. 글로벌 총 회원 수는 300만 명을 기록했다.

공개된 인포그래픽에 따르면, 업비트에서 그동안 가장 많이 거래된 암호화폐는 한국은 비트코인(BTC), 인도네시아는 엘비알와이크레딧(LBC), 싱가포르는 디카르고(DKA)로 나타났다.

거래량이 가장 많은 요일은 한국과 인도네시아는 목요일, 싱가포르는 금요일로 다소 차이를 보였다. 가장 활발한 거래가 이루어진 시간대는 한국 오전 9~10시, 인도네시아 오후 6~7시, 싱가포르는 오후 5~6시로 나타났다.

업비트를 가장 많이 활용하는 연령대는 30대(39.78%)로 조사됐다. 40대는 24.08%로 뒤를 이었다.

또한 업비트는 지난 2018년부터 블록체인 개발자 컨퍼런스인 ‘업비트 개발자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또 건전한 암호화폐 거래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인덱스 개발, 상장 심사 원칙 공개, 프로젝트 공시 제도 등을 추진했다.

두나무 관계자는 "업비트는 출시와 동시에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투자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다양한 시스템과 기능을 도입하며 업계를 선도해왔다"며 "향후에도 편리한 거래 기능과 확실한 보안 시스템으로 글로벌 표준 디지털 자산 거래소의 입지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토큰포스트 | [email protected]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