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상단으로이동

카카오, '지갑 서비스' 연내 출시…신분증·자격증·증명서 카카오톡 안으로 들어온다

    • 입력 2020-11-18 16:32

연내 모바일 메신저 '카카오톡' 기반 전자지갑에 신분증과 운전면허증이 담길 전망이다. 이를 통해 사용자들은 모바일을 통해 편리하게 신원을 증명할 수 있게 될 예정이다.

카카오가 ‘if(kakao)2020’ 컨퍼런스 첫 날인 18일에 ‘카카오가 준비하는 더 나은 내일’이라는 주제로 기자간담회를 진행하고 이같은 내용을 공개했다.

카카오는 신분증, 자격증, 증명서를 카카오톡에서 보관, 관리할 수 있는 ‘지갑’을 연내 출시한다. 이용자들은 분실이나 훼손 우려 없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본인 증명이 가능하다. 위·변조 및 부인방지를 위해 발급 정보를 블록체인에 기록한다.

카카오톡 지갑에는 코로나19 감염 및 확산 방지를 위해 도입된 전자출입명부인 QR체크인, 지난 9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ICT 규제 샌드박스 허가를 획득한 모바일 운전면허증이 순차적으로 담긴다. 연세대학교 모바일 학생증, 산업인력공단의 국가기술자격증도 추가된다.

카카오는 모바일 신분/자격 증명 서비스가 필요한 각종 단체, 재단, 기업, 교육기관 등과 추가 파트너십을 체결해, 온·오프라인에서 활용성을 점차 높여나갈 계획이다.

조수용 공동대표는 “일상에서 본인을 증명하는 것이 불편한 부분에 주목해 ‘디지털 신분증’이라는 개념을 생각했고, 카카오톡 안에 ‘지갑’ 이라는 공간을 준비하게 됐다”며 “모바일로 간편하고 안전하게 신원을 저장하고 확인할 수 있다면 우리 일상은 더 편리해 지고, 나중에는 카카오톡이 실물 지갑을 완전히 대체 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밝혔다.

토큰포스트 | [email protected]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