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지상단으로이동

일본 최대 신용카드업체, 블록체인 결제 시스템 구축한다

    • 입력 2020-05-18 15:32

일본의 글로벌 신용카드 네트워크 기업 JCB가 일본 벤처 투자사 테크펀드(TECHFUND)와 협력을 통해 블록체인 기반 거래 시스템을 구축한다고 15일(현지시간) 코인텔레그래프가 보도했다.

JCB는 블록체인 거래 시스템 구축을 위해 증권토큰공개(STO), 스테이킹 등 테크펀드가 보유한 블록체인 전문성을 활용할 계획이다.

JCB는 도쿄에 본사를 둔 일본 최대 신용카드사다. 일본 외에도 19개국 카드사와 제휴를 맺어 전세계 2900만 곳의 가맹점과 9000만 명의 회원을 두고 있다.

테크펀드는 2014년 도쿄에 설립된 기술 전문 액셀러레이터다. 신기술 스타트업을 중심으로 투자하며 블록체인 도입 촉진을 목표로 하는 ‘액셀(ACCEL) 서비스형 블록체인' 프로그램도 실시하고 있다.

JCB는 온라인 결제 방안을 혁신하기 위해 이전부터 블록체인 기술에 관심을 보여왔다.

지난해 말 미국 캘리포니아 소재 블록체인 기반 결제 플랫폼 '페이스탠드(Paystand)'와도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기업 고객을 위한 새로운 B2B 결제 솔루션을 개발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토큰포스트 | [email protected]

닫기